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영상] '버틀러 42득점'시카고 대역전승, 토론토에 안긴 '황소 공포증'

신원철 기자 swc@spotvnews.co.kr 2017년 01월 08일 일요일

[스포티비뉴스=신원철 기자] 랩터들의 '황소 공포증'은 계속된다. 동부 콘퍼런스 2위를 달리고 있는 토론토 랩터스(24승 12패)는 시카고 불스(19승 18패)만 만나면 벌벌 떤다. 시카고가 토론토와 맞대결에서 10연승을 거뒀다. 

시카고는 8일(한국 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유나이티드센터에서 열린 2016-2017 시즌 NBA(미국 프로 농구) 토론토와 경기에서 연장전 끝에 123-118로 이겨 3연승했다. 

3쿼터에 이미 20점 차 가까이 끌려가며 어려운 경기가 예상됐지만 4쿼터 니콜라 미로티치의 3점슛으로 분위기를 살린 뒤 지미 버틀러의 '에이스 본능'이 더해져 동점을 이뤘다. 연장전에서는 더그 맥더맛의 득점에 버틀러의 결정타가 나왔다. 버틀러는 42득점 10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가장 돋보였다. 

▲ 지미 버틀러
4쿼터 시작할 때 점수는 86-74, 토론토의 12점 리드였다. 시카고는 미로티치의 3점슛으로 10점 차를 만들어 추격 사정권에 들어갔다. 해결사는 버틀러였다. 그의 연속 9득점으로 99-99 동점이 됐다. 버틀러는 이후 연속 어시스트로 팀에 리드를 안겼다. 

107-107에서 두 팀 모두 마지막 공격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시카고는 웨이드와 크리스티아노 펠리시오, 토론토는 더마 드로잔과 카일 라우리의 슛이 빗나갔다. 

연장전에서는 더그 맥더멋이 3점슛 시도로 얻은 자유투 3개에 이어 컷인 플레이로 연속 5점을 올려 시카고가 승기를 잡았다. 버틀러는 종료 17초 전 스텝백에 이은 3점슛으로 121-116을 만들었다. 마침표였다. 

한편 역전패한 토론토는 지난 경기까지 3쿼터 리드한 19경기에서 전승했다. 이번 패배로 리그에 3쿼터까지 리드하고 전승한 팀은 클리블랜드(22승)만 남았다. 

드로잔(36득점)-라우리(27득점) 백코트 콤비는 지난 시즌 시카고와 4경기에서 평균 50.5점을 합작하고도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는데, 이번에도 같은 결과를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 스팀다리미 불티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하다? 고약한 입냄새, 30초 해결법은?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