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J리그 니가타, 백혈병 투병 선수 위해 계약 동결

김도곤 기자 kdg@spotvnews.co.kr 2017년 01월 11일 수요일

▲ 백혈병 투병 중인 하야카와 후미야의 유니폼을 벤치에 걸어 놓은 알비렉스 니가타 ⓒ 알비렉스 니가타 SNS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일본 J리그 알비렉스 니가타가 백혈병에 걸린 소속 선수를 위해 계약을 동결했다.

일본 산케이스포츠는 11일 '니가타가 백혈병으로 투병하고 있는 수비수 하야카와 후미야와 계약을 동결했다'고 보도했다.

니가타 유소년 팀 출신인 하야카와는 츠구바대학교를 졸업하고 지난 시즌 프로 무대에 데뷔했다. 개막전을 시작으로 3경기 풀타임을 활약하는 등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하지만 4월 나고야 그램퍼스와 경기 후 병원 진찰에서 급성백혈병 판정을 받았다.

니가타는 홈페이지에서 하야카와의 완쾌를 빌었고 팬들의 응원을 부탁했다. 또 다양한 지원 행사를 펼치기도 했다. 니가타는 하야카와가 치료에 전념할 수 있게 지원할 것이며 완쾌 후 계약을 다시 이행할 예정이다.

진찰 후 입원한 후미야는 지난해 11월 골수 이식 수술을 받고 회복하고 있다.

후미야는 "하루빨리 퇴원하고 건강을 찾아 복귀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시궁창' 입냄새 초간단 해결법 공개 배우 이동준의 부부관계 개선 비결은?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VNEWS ON AI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