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콘퍼런스 결승] '커리 40점' GSW, 서부 첫 판 기선 제압

김도곤 기자 kdg@spotvnews.co.kr 2017년 05월 15일 월요일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미국 프로 농구(NBA) 서부 콘퍼런스 결승에서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꺾고 기선을 제압했다.

골든스테이트는 15일 오전(한국 시간)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NBA 플레이오프 서부 콘퍼런스 결승 1차전에서 스테픈 커리와 케빈 듀런트가 74점을 합작하며 샌안토니오에 113-111로 역전승했다.

골든스테이트와 샌안토니오는 정규 시즌에서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 3번의 맞대결에서는 샌안토니오가 2승 1패로 앞섰다.

이날 경기에서도 샌안토니오가 경기 초반부터 리드했다. 4쿼터 8분을 남길 때까지는 94-85로 앞섰다. 이때부터 골든스테이트의 반격이 시작됐다.

골든스테이트는 케빈 듀런트가 2분여 동안 3점슛 2개를 포함해 10점을 꽂아 넣으며 95-98로 점수 차를 좁혔다. 이어 숀 리빙스턴의 미들 슛으로 99-100으로 따라붙은 뒤 듀런트가 레이업슛으로 101-100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그러나 골든스테이트는 샌안토니오의 잇단 득점에 103-106으로 다시 끌려갔다. 이번에는 경기 종료 1분48초 전 스테픈 커리가 3점슛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드레이몬드 그린이 골밑 득점에 이은 자유투 1개를지 성공하며 109-106으로 달아났고 커리의 득점으로 111-106으로 벌렸다.

골든스테이트는 연속 4점을 내주며 111-110으로 쫓겼으나 경기 종료 9.5 초전 커리의 점프슛으로 113-110로 다시 앞서 나갔다. 골든스테이트는 경기 막판 샌안토니오에 자유투를 내줬으나 1점만 내주면서 힘겹게 1차전을 승리로 이끌었다.

커리와 듀런트가 각각 40점과 34점을 넣으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커리는 이날 16개의 3점슛을 던져 7개를 성공했다.

샌안토니오는 라마커스 앨드리지가 28점을 기록했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삼겹살 연기 없이 구워주는 그릴 '불티'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하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