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콘퍼런스 파이널] '르브론-러브 70점 합작' CLE, BOS에 기선 제압 성공(영상)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7년 05월 18일 목요일

▲ 클리블랜드 르브론 제임스
[스포티비뉴스=홍지수 기자]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가 보스턴 셀틱스를 만나 먼저 웃었다.

클리블랜드는 18일(한국 시간)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TD 가든에서 열린 2016-2017 미국 프로 농구(NBA) 플레이오프 동부 콘퍼런스 파이널 보스턴과 1차전에서 117-104로 이겼다. '킹' 르브론 제임스가 골 밑을 휘저었고 '장신 슈터' 케빈 러브가 외곽에서 보스턴 수비를 흔들었다. 클리블랜드는 이번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이날 보스턴전까지 9전 전승 행진을 벌이고 있다.

르브론은 42분 동안 3점슛 1개를 포함해 38득점 9리바운드 7어시스트 2가로채기, 러브는 34분 동안 3점슛 6개를 비롯해 12리바운드 1가로채기 1슛블록, 트리스탄 톰슨이 34분 동안 20득점, 카이리 어빙이 34분 동안 11득점 활약을 벌이면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전반은 클리블랜드가 압도적인 경기력을 보였다. 1쿼터에서 클리블랜드의 외곽 슛은 터지지 않았다. 그러나 리바운드 대결에서 15-4로 앞서는 등 골 밑을 장악했다. 수비뿐만 아니라 공격에서도 르브론을 앞세워 보스턴 수비를 뚫었다. 르브론이 15득점으로 팀 공격을 이끌었다.

보스턴의 슛은 잇따라 림을 외면했다. 아이재이아 토마스의 슛도 좀처럼 터지지 않았다. 보스턴의 슛이 터지지 않는 사이에 클리블랜드는 점수 차를 더욱 벌렸다. 1쿼터를 30-19로 마친 클리블랜드는 2쿼터에서도 제공권 싸움에서 앞섰고 르브론이 8득점, 러브가 3점슛 1개를 포함해 11득점 활약을 벌였다.

르브론이 3점 라인 안쪽에서 보스턴 수비를 끌고 다니고 외곽에서 러브와 이만 셤프트가 림을 노렸다. 센터 톰슨은 리바운드를 책임지면서도 팀의 2차 공격에 힘을 보탰다. 클리블랜드는 전반을 61-39로 크게 앞선 채 마쳤다.

3쿼터 들어 보스턴의 매서운 반격이 시작됐다. 원정 경기에서 클리블랜드도 다소 주춤하는 분위기였다. 그러나 러브의 3점슛이 터지기 시작했다. 전반까지 르브론을 앞세워 보스턴의 페인트 존 안쪽을 공략했던 클리블랜드는 3쿼터에서는 러브에게 3점슛 기회를 돌렸다.

3쿼터에서 르브론은 2득점에 그쳤다. 그러나 러브가 3쿼터에서만 3점슛 5개를 비롯해 18득점으로 팀 공격을 책임졌다. 리바운드 대결에서 5-12로 밀린 클리블랜드, 3점 라인 안쪽 싸움에서 고전하는 분위기였지만 러브가 외곽에서 보스턴의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92-75로 3쿼터를 마친 클리블랜드는 4쿼터에서도 쉽게 추격을 허락하지 않았다. 카일 코버가 3점슛을 넣고 르브론이 이날 첫 외곽 슛을 터뜨리는 등 내,외곽에서 보스턴 수비를 흔들며 추격을 뿌리쳤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카사노바도 매일 50개씩 챙겨먹은 '이것' [30일 무료증정]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이런 게 있었어?"몰라서 못 샀던 기막힌 제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