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주 국민은행, 존스컵서 일본에 15점 차 패배…1승 3패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7년 07월 09일 일요일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청주 국민은행이 제39회 윌리엄 존스 컵 여자부 3차전에서 일본에 15점 차로 졌다.

한국 대표로 출전한 국민은행은 8일 대만 장화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63-78로 졌다. 국민은행의 이 대회 성적은 1승 3패가 됐다.

전날 3차전에서 약체 인도를 잡아 2연패 후 첫 승을 거둔 국민은행은 이날은 1쿼터에서 15-25로 뒤진 이후 줄곧 일본에 끌려다녔다. 2∼4쿼터에선 각각 한두 점 차 경기를 펼쳤지만, 초반 벌어진 차이를 극복하지 못했다. 리바운드 수에서 24-40으로 크게 밀렸다.

김현아와 김진영이 15점씩을 뽑으며 분전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