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7 올스타] 한화 로사리오, 홈런 레이스 우승…외국인 역대 4번째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7년 07월 15일 토요일
▲ 윌린 로사리오. ⓒ 대구,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대구, 고유라 기자] 역대 4번째 외국인 타자 홈런 레이스 우승자가 나왔다. 한화 이글스 윌린 로사리오가 주인공이다.

나눔 올스타 한화 로사리오는 15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올스타전 인터파크 홈런 레이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4일 열린 홈런 레이스 예선에서 이대호는 8개, 로사리오는 10개를 치고 결승전에 올랐다. 올스타전 드림이 11-0으로 크게 앞선 가운데 5회가 끝난 클리닝 타임 때 홈런 레이스가 펼쳐졌다. 결승전은 10아웃으로 진행된다.

먼저 타석에 선 이대호는 배팅볼 투수로 삼성 이원석과 함께 나섰다. 1아웃 이후 왼쪽 담장을 빠르게 넘긴 이대호는 3아웃 이후 좌중월로 가는 아치를 그려 두 번째 홈런을 쳤다. 4아웃 이후 공 2개를 연거푸 담장 밖으로 보낸 이대호는 힘이 빠진 듯 홈런을 추가하지 못하고 4홈런으로 경기를 마쳤다.

로사리오는 포수 최재훈을 파트너로 선택해 홈런 레이스에 나섰다. 최재훈은 두산 베어스 당시 배팅볼을 잘 던지기로 유명했다. 처음 타격한 공이 라이온즈파크 가장 깊숙한 곳으로 날린 로사리오는 라인드라이브 홈런을 치는 등 괴력을 보였다. 5아웃까지 3홈런을 친 로사리오는 이후 연거푸 담장을 넘기며 이대호를 누르고 우승을 확정했다.

이후 장외 홈런을 터뜨리는 등 큼지막한 홈런을 연거푸 뽑은 로사리오는 10아웃 동안 홈런 8개를 쳐 승리를 자축했다. 외국인 타자 홈런 레이스 우승은 2000년 두산 타이론 우즈, 2002년 삼성 틸슨 브리또, 2016년 LG 루이스 히메네스에 이어 4번째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VNEWS ON AI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