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듀2' 사무엘 데뷔곡, KBS 방송 불가 판정

문지훈 기자 mjh@spotvnews.co.kr 2017년 07월 26일 수요일

▲ 사무엘의 신곡이 KBS에서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제공|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스타=문지훈 기자] 가수 사무엘의 데뷔곡이 KBS에서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26일 KBS 가요 심의에 따르면 7월 넷째 주 266곡을 심의한 결과 8곡이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여기에는 사무엘의 신곡도 포함됐다. 

오는 8월 2일 공개하는 사무엘의 첫 미니앨범 '16'(Sixteen) 동명 타이틀곡 '식스틴' 가사에는 '인스타그램'이라는 특정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업이 언급됐다. 수록곡 '123' 가사에는 '페라리'라는 자동차 브랜드가 담겼다. 

이 외에도 밴드 엔플라잉의 새 앨범 '더 리얼: 엔플라잉'의 수록곡 중 '정리가 안 돼'와 '아 유 레디'도 비속어가 담겼다는 이유로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래퍼 박재범의 신곡 '요트'에는 마약 등 약물 사용을 조장할 수 있는 표현이 담겨 부적격으로 처리됐다. 'You're my dope I'm so high'(너는 나의 마약, 나는 취했다)라는 표현이 문제가 됐다.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