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역전 결승타' 이천웅, "질 것 같지 않았다"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17년 08월 11일 금요일

▲ LG 이천웅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고유라 기자] LG 트윈스 외야수 이천웅이 팀에 천금 결승타를 안겼다.

이천웅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7회 역전 결승 2타점 2루타 포함 2안타 3타점 활약으로 팀의 6-2 승리를 이끌었다.

2번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이천웅은 3회 사 1,3루에서 중전 적시타를 날려 1-2 추격 점수를 뽑은 데 이어 2-2로 맞선 7회 1사 만루에서 우익수 오른쪽으로 흐르는 2타점 2루타를 때려내 4-2 역전을 견인했다.

이천웅은 경기 후 "오늘 경기는 질 것 같지 않았다. 타석에 들어갔을 때 정확히 맞히려고만 했는데 다행히 결과가 좋아 기쁘다. 남은 시즌 동안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무너지는 잇몸,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하루 1알 = 등산 1시간 효과 다이어트 [선착순1+1] "이런 게 있었어?"몰라서 못 샀던 기막힌 제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