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역전 결승타' 이천웅, "질 것 같지 않았다"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17년 08월 11일 금요일

▲ LG 이천웅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고유라 기자] LG 트윈스 외야수 이천웅이 팀에 천금 결승타를 안겼다.

이천웅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7회 역전 결승 2타점 2루타 포함 2안타 3타점 활약으로 팀의 6-2 승리를 이끌었다.

2번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이천웅은 3회 사 1,3루에서 중전 적시타를 날려 1-2 추격 점수를 뽑은 데 이어 2-2로 맞선 7회 1사 만루에서 우익수 오른쪽으로 흐르는 2타점 2루타를 때려내 4-2 역전을 견인했다.

이천웅은 경기 후 "오늘 경기는 질 것 같지 않았다. 타석에 들어갔을 때 정확히 맞히려고만 했는데 다행히 결과가 좋아 기쁘다. 남은 시즌 동안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시궁창' 입냄새 초간단 해결법 공개 속 터지는 욕실 수압.. 샤워기 하나 바꿨더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VNEWS ON AI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