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피셜] 석현준, 리그앙 트루아 임대…'완전 이적 옵션 포함'

조형애 기자 cha@spotvnews.co.kr 2017년 08월 30일 수요일
▲ ⓒ트루아

[스포티비뉴스=조형애 기자] 석현준(26)의 유럽 도전 무대 도전이 계속된다. 이번에는 프랑스 리그앙 트루아 AC다.

트루아는 30일(이하 한국 시간) FC포르투로부터 석현준을 임대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구단에 따르면 이번 임대에는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돼 있다.

석현준의 트루아 임대는 예견됐었다. 포르투갈 매체 마이스 푸치볼은 지난달 18일 석현준의 대리인이 리그앙 클럽 트루아와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당시에도 트루아와 포르투, 석현준 사이 계약 조건은 '임대 후 완전 이적'으로 알려졌다.

포르투갈 비토리아 FC, 네덜란드 FC 흐로닝언에서 활약했던 석현준은 지난해 1월 FC 포르투로 이적했다. '포르투갈 명문' 포르투의 벽은 높았다. 주전 경쟁에서 밀린 석현준은 7개월여 뒤 터키 트라브존스포르에 임대돼 기회를 노렸다.

임대 계약이 조기 종료된 석현준은 이후 K리그 복귀까지 모든 가능성을 열어뒀다. 결국 선택은 유럽이었다.

트루아는 지난 시즌 프랑스 2부 리그 두 3위를 차지하고 승격한 팀이다. 4라운드까지 1부 리그에서 1승 1무 2패를 기록 중이다.

석현준이 트루아로 이적하면서 디종에서 뛰고 있는 권창훈과 '코리안 더비'도 볼 수 있게 됐다. 오는 11월 두 팀의 리그 첫 번째 대결이 예정돼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