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류현진, 18일 워싱턴 상대 선발 등판 확정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 류현진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LA 다저스 선발투수 류현진 선발 등판 일정이 결정됐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com 다저스 전담 기자 켄 거닉은 13일(이하 한국 시간) '류현진이 18일 선발 등판한다'고 알렸다.

18일 경기는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릴 워싱턴 내셔널스와 3연전 마지막 경기다. 애초 워싱턴과 경기에 알렉스 우드, 리치 힐, 마에다 겐타가 선발 등판할 예정이었으나 마에다 선발 등판이 밀렸다.

일정상 류현진은 12일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AT&T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경기에 선발 등판 예정이었으나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부상에서 복귀한 시즌이기 때문에 휴식을 준다'고 알렸고 류현진은 강제로 선발 등판을 걸렀다.

13일 류현진은 선발 등판을 대신해 시뮬레이션 경기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12일 경기가 비로 3시간 넘게 지연돼 '무박 2일'로 치러졌다. 시뮬레이션 경기에 나설 타자들이 정상적은 몸상태로 나설 수 없어 시뮬레이션 경기 대신 불펜 투구로 상황을 대신했다.

류현진은 워싱턴을 상대로 통산 1경기에 등판해 7이닝 7피안타(1피홈런) 4탈삼진 4실점을 기록하며 패전투수가 됐다. 지난 6월 6일 경기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VNEWS ON AI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