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5타점 맹타' 두산 박건우 "강석천 코치님 조언 믿었다"

김민경 기자 kmk@spotvnews.co.kr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 박건우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창원, 김민경 기자] 박건우(27, 두산 베어스)가 맹타를 휘두른 소감을 이야기했다.

박건우는 13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NC 다이노스와 시즌 15차전에 3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2안타(2홈런) 5타점 맹타를 휘두르며 13-3 승리를 이끌었다. 2위 두산은 3연승을 달리며 3위 NC와 승차를 3.5경기로 벌렸고, 선두 KIA 타이거즈와 승차는 2.5경기로 좁혔다.

박건우는 "팀이 연승하는 데 힘을 보탠 거 같아서 기분이 좋다. 강석천 타격 코치님께서 타석에 들어가기 전에 코스와 구종을 알려 주셔서 믿고 스윙한 게 홈런으로 연결됐다. 매일 중요한 경기를 치르고 있어서 큰 것을 노리기 보다는 상황에 맞는 타격으로 팀에 도움이 되겠다"고 말했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VNEWS ON AI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