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 힐만 감독 "타자 모두가 타석에서 치열하게 싸웠다"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 SK 트레이 힐만 감독 ⓒ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인천, 홍지수 기자] SK 와이번스가 대역전극을 만들었다.

SK는 13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KIA 타이거즈와 홈경기에서 15-10으로 이겼다. 선발 등판한 윤희상을 비롯해 불펜진도 흔들리면서 고전하던 SK는 타선이 터지면서 끈질긴 추격전 끝에 역전승을 거뒀다.

경기가 끝난 뒤 트레이 힐만 감독은 "시즌 막바지 순위 싸움이 치열한 상황에서 매우 큰 역전승을 거뒀다. 최정의 만루 홈런도 좋았지만, 더 좋았던 점은 끌려가던 상황에서도 타자 모두가 타석에서 상대 투수와 치열하게 싸웠다. 그 결과 큰 점수 차를 뒤집고 승리를 거둘 수 있었다. 모두 칭찬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3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한 간판 타자 최정이 경기를 뒤집는 만루 홈런을 터뜨리는 등 5타수 4안타(2홈런) 7타점 4득점 활약을 펼치면서 팀 공격을 이끌었다. SK 타선은 이날 홈런 4방을 포함해 장단 18안타로 KIA 마운드를 무너뜨렸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카사노바도 매일 50개씩 챙겨먹은 '이것' [30일 무료증정]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이런 게 있었어?"몰라서 못 샀던 기막힌 제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