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히어로] 조엘 엠비드, 커리어하이 36분 뛰며 '펄펄'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17년 11월 14일 화요일
▲ 조엘 엠비드(필라델피아 76ers).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필라델피아 76ers가 힘겹게 승리를 따냈다.

필라델피아는 14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2017-18 NBA(미국 프로 농구) LA 클리퍼스와 원정경기에서 109-105로 이겼다.

이날 승리의 주역은 주축 세 명이었다. 조엘 엠비드가 32점 16리바운드 2어시스트로 펄펄 날았고, 벤 시몬스가 22점 12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공격을 도왔다. 로버트 코빙턴도 31점 4어시스트 4스틸 3P 5/8로 외곽 지원에 나섰다.

그중 엠비드의 존재감이 돋보였다. 리그 최고의 수비형 센터인 디안드레 조던에 밀리지 않았다. 조던을 파울 6개로 몰아넣는 등 위축되지 않았다. 오히려 압도했다. 펌프페이크 이후 돌파, 중거리슛, 2대2 게임, 포스트업 등 다양한 기술이 빛났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그가 36분을 소화했다는 것이다. 이는 커리어 역사상 가장 많은 출전시간. 매번 부상으로 출전시간 관리를 받았던 그가 이날은 원하는 만큼 경기에 출전했다. 또한 그는 커리어 처음으로 30점 15리바운드 이상에 성공했다. 출전시간과 함께 커리어 첫 30-15를 기록, 연패를 끊어내는 데 큰 공을 세웠다.

한편 클리퍼스는 이날 승리로 클리퍼스 원정 연패 행진을 마감했다. 필라델피아는 2011년 3월 이후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클리퍼스를 상대로 승리가 없었는데, 6년 만에 연패 수렁에서 탈출하게 되었다.

와이셔츠 다리는데 10초? 괴물스팀다리미 불티 카사노바도 매일 50개씩 챙겨먹은 '이것' [30일 무료증정] '이것'만 알면 소주 5병도 거뜬?! "이런 게 있었어?"몰라서 못 샀던 기막힌 제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