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커리-듀란트 활약' GSW, 마이애미 꺾고 3연승 행진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7년 12월 04일 월요일

▲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스테픈 커리
[스포티비뉴스=홍지수 기자]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마이애미 히트를 물리치며 3연승 행진을 벌였다.

골든스테이트는 4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7-2018 시즌 미국 프로 농구(NBA) 마이애미와 원정 경기에서 123-95로 크게 이겼다. 골든스테이트는 지난달 30일 LA 레이커스전(127-123 승)부터 3연승.

1쿼터에서는 골든스테이트가 고전했다. 인사이드와 외곽 수비가 뚫렸다. 그러나 스테픈 커리의 3점슛이 터지기 시작하면서 점수 차를 좁혔다. 경기 초반 팽팽하던 분위기가 마이애미로 넘어가는 듯 했으나 커리의 활약으로 추격에 나서면서 1쿼터를 끝냈다.

2쿼터 들어 엎치락뒤차락하는 접전이 이어졌다. 2쿼터 종료까지 33초를 남겨두고 60-60. 이후 11초를 남겨둔 상황에서 커리의 레이업 득점으로 골든스테이트가 62-60으로 리드를 하면서 전반이 끝났다.

3쿼터부터 골든스테이트가 커리와 케빈 듀란트, 클레이 톰슨, 자자 파출리아 등 주축 선수들이 힘을 내면서 마이애미를 크게 따돌리며 달아나기 시작했다. 3쿼터 종료까지 3분38초가 남은 상황에서 듀란트의 두 번째 자유투가 마이애미 림을 흔들면서 89-69, 20점 차가 됐다.

골든스테이트는 승기를 놓치지 않았다. 4쿼터에서도 마이애미를 여유있게 따돌리면서 28점 차 완승을 거뒀다. 커리가 30분 동안 3점슛 5개를 포함해 30득점 2리바운드 3어시스트 2가로채기, 듀란트가 28분 동안 3점슛 2개를 퐣ㅁ해 3리바운드 7어시스트 1가로채기, 톰슨이 31분 동안 3점슛 2개를 포함한 19득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 활약을 벌였다.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