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닛폰햄, 오타니에 작별 인사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

신원철 기자 swc@spotvnews.co.kr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 오타니 쇼헤이
[스포티비뉴스=신원철 기자] 오타니 쇼헤이와 LA 에인절스가 계약을 마쳤다. 이제 닛폰햄 파이터즈와 작별할 시간, 친정 팀은 "새로운 문 앞에서, 새로운 세계로 날아 오를 오타니에게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며 응원했다. 

닛폰햄 다케다 겐소 대표는 "오늘(15일) 오전 오타니와 에인절스의 계약이 성립된 것을 확인했다. 입단 후 5년 동안 함께 싸우면서 지난해 10년 만의 일본시리즈 우승 등 많은 공을 세운 점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오타니는 입단 첫 해부터 관철한 신념으로 실력을 연마했다. 이제 새로운 문 앞에서 새로운 세계로 날아 오를 오타니에게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 메이저리그에사도 투타 겸업 도전을 계속할 거라고 생각한다. 세계의 야구관을 바꿀 만한, 충격을 줄 수 있는 유일한 선수로 진화하리라 믿는다"고 오타니에게 힘을 실었다. 

그는 "남은 선수들은 오타니가 남긴 재산을 활용할 수 있도록 내년에도 힘을 합쳐 싸워 나갈 것이다. 오타니 같은 선수를 앞으로도 배출할 수 있도록 구단 운영에 힘쓰겠다"고 했다. 

포스팅으로 메이저리그에 도전한 오타니는 지난 9일 에인절스 입단을 결정했다. 10일 곧바로 입단식을 치른 뒤 귀국해 바로 몸 만들기에 들어갔다. 닛폰햄은 오타니의 훈련을 돕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