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넥센 측 "채태인 롯데행 구두 합의, 행정 절차만 남아"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8년 01월 11일 목요일

▲ 채태인 ⓒ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홍지수 기자] 11일 오전 이른 시간 롯데 자이언츠가 넥센 히어로즈에서 뛰다가 FA 자격을 얻은 채태인을 영입한다는 소식이 나왔다.

넥센 히어로즈 관계자는 11일 스포티비뉴스와 통화에서 "채태인을 '사인 앤드 트레이드'하기로 롯데와 구두로 합의했다"며 "서류 작업 등 행정적인 절차만 남았다"고 밝혔다.

채태인의 롯데행 소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롯데 관계자는 "채태인 영입과 관련해 검토 단계인건 맞지만 아직 결정된 건 없다"고 설명했다. 말 그대로 아직 확정된 건 없기 때문에 신중한 자세를 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채태인은 지난 시즌을 마친 뒤 FA 자격을 얻었다. 원 소속 팀 넥센은 보상 선수 없이 채태인을 풀어 주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해가 바뀌어도 어느 팀과도 계약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적지 않은 나이에 보상 선수는 없다 하더라도 지난 시즌 연봉 3억 원을 받은 채태인을 데려가기 위해서는 보상금으로 9억 원을 줘야 했다. 이때 '사인 앤드 트레이드' 방식이 논의된 것이다.

'사인 앤드 트레이드'는 구단이 FA를 영입할 때 엄청난 규모의 보상을 피하고자 취하는 계약 형태다. 넥센이 채태인과 계약한 뒤 트레이드하는 방식이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