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우진, '이판사판' 종영 소감 "의미가 남다른 작품"

이은지 기자 yej@spotvnews.co.kr 2018년 01월 12일 금요일
▲ 배우 연우진. 제공|점프 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스타=이은지 기자] 배우 연우진이 드라마 ‘이판사판’ 종영 소감을 전했다.

연우진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연우진 V LIVE 채널을 통해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극본 서인, 연출 이광영)’에서 사판 사의현 역을 맡은 연우진의 종영 소감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연우진은 “사의현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판사라는 직업의 특성상 어려운 말들과 그런 용어들에 익숙하지 않아서 어려움을 겪기도 했었는데, 열심히 준비하면서 즐겁게 촬영에 임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판사판’은 나에게 있어 굉장히 의미가 남다른 작품이다. 올바른 정의에 대한 생각과 정의란 과연 무엇일까라는 고민들을 스스로에게 계속 던졌다. 또 사회의 각종 이슈들에 대해서도 내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 많이 생각해 볼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 연우진은 “촬영하는 동안 내 마음에 힐링이 되는 시간이었다. 사의현 캐릭터를 통해 그가 가지고 있는 매력들로 나의 내면을 힐링 할 수 있었다”며 “나에게 좋은 선물을 준 작품”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그동안 ‘이판사판’을 사랑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저 역시 빠른 시일 내에 다른 작품 다른 캐릭터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2018년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며 시청자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과 그 인사도 잊지 않았다.

한편 연우진은 오는 27일 ‘2018 연우진 팬미팅[Special Day]’를 개최한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