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올림픽 NOW] 최재우 1위로 결선 진출…김지현·서명준 탈락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18년 02월 12일 월요일

[스포티비뉴스=평창특별취재팀, 김건일 기자] 한국 모굴 스키의 간판 최재우(24, 한국체육대학교)가 결선 진출 티켓을 따냈다.

최재우는 12일 강원도 평창 휘닉스 스노 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프리스타일 스키 남자 모굴 2차 예선에서 81.23점으로 20명 가운데 1위에 올라 결선 진출 자격을 얻었다.

최재우는 시간 점수 13.81점, 점프 기록 17.32점, 턴 점수 50.10점을 받았다. 2차 예선에서 유일하게 80점을 넘겼다. 최재우의 기록은 1차 예선 선수들을 통틀어서 전체 3위에 해당한다.

모굴 스키 예선에선 1차 예선 출전 선수 30명 가운데 상위 10명이 결선에 직행한다. 나머지 20명은 2차 예선을 치러 상위 10명이 결선에 합류한다.

최재우는 지난 9일 예선 1차전에서 끝무렵 착지 실수를 저질러 72.95점으로 20위에 그쳐 2차 예선을 치렀다.

최재우는 국제스키연맹(FIS) 세계 랭킹 4위다. 한국 설상 종목 '노메달'을 풀 유력한 기대주다.

서명준과 김지현은 쓴잔을 마셨다. 서명준은 2차 예선에서 69.51로 18위, 김지현은 69.85로 17위에 머물렀다. 

프리스타일 모굴 결선은 이날 밤 9시에 치러진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이런 게 있었어?"몰라서 못 샀던 기막힌 제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