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연경 타임] 김연경, 13점 분전…상하이 챔프전 1차전 패배

조영준 기자 cyj@spotvnews.co.kr 2018년 03월 13일 화요일

▲ 김연경 ⓒ PPAP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30, 중국 상하이)이 분전했지만 소속 팀 상하이는 강호 톈진의 벽을 넘지 못했다.

상하이는 13일 중국 상하이 루완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시즌 중국 여자 배구 프로 리그 챔피언 결정전 1차전에서 톈진에 세트스코어 1-3(20-25 25-23 15-25 17-25)으로 졌다.

7전4선승제로 펼쳐지는 챔피언 결정전 1차전에서 상하이는 1패를 기록했다. 상하이는 중요한 1차전에서 기선 제압을 노렸다. 김연경은 13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톈진의 기둥 리잉잉(18)의 공격에 고전했다.

또한 주전 세터 미양의 토스가 흔들렸다. 여기에 중요한 고비처에서 실책이 나오며 무릎을 꿇었다.

1세트에서 상하이는 세터 미양과 공격수들의 호흡이 맞지 않았다. 리잉잉의 공격을 앞세운 톈진은 1세트를 25-20으로 따냈다.

상하이는 2세트 15-15에서 상대 연속 범실로 18-15로 앞서갔다. 양지에의 연속 공격 득점으로 20점을 먼저 넘은 상하이는 김연경의 연속 공격 득점을 보태 25-23으로 2세트를 잡았다.

그러나 3세트에서 미양의 토스는 다시 난조를 보였다. 톈진은 리잉잉의 공격 득점은 물론 기습적인 중앙 속공까지 터지며 상하이를 압도했다.

3세트를 15-25로 내준 상하이는 벼랑 끝에 몰렸다. 4세트 초반 상하이는 톈진의 높은 블로킹에 고전하며 연속 실점을 허용했다. 톈진은 19-11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고 결국 4세트를 따내며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