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ACL 리뷰] 데얀 5경기 만에 득점…수원, 상하이 원정서 2-0 완승

한준 기자 hjh@spotvnews.co.kr 2018년 03월 13일 화요일
▲ 데얀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수원 삼성이 상하이 선화를 적지에서 꺾고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데얀 다미아노비치가 5경기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수원은 13일 밤 중국 상하이 원정으로 치른 2018년 AFC 챔피언스리그 H조 4차전에서 상하이선화에 2-0으로 이겼다. 후반 6분 데얀, 후반 43분 최성근의 골로 완벽한 승리를 거뒀다. 수원은 시드니, 대구전에 이어 원정 3연승을 거뒀다. 

상하이와 3차전 홈경기에서 1-1로 비긴 수원은 이날 승리로 2승 1무 1패로 승점 7점을 획득했다. 선두 가시마 앤틀러스(2승 2무, 8점)를 1점 차로 추격했다. 

가시마는 이날 시드니 FC와 1-1로 비겼다. 상하이 선화는 3무 1패로 승점 3점으로 3위다. 시드니 FC는 2무 2패 승점 2점으로 탈락 위기다.

전반전은 두 팀 모두 답답했다. 나란히 스리백 수비를 펼치며 신중한 경기를 했다. 중원 몸싸움이 치열했다. 임상협의 속도를 앞세운 수원의 공격이 조금 더 인상적이었다.

상하이 선화는 후반전 시작과 함께 순카이를 빼고 장루를 투입해 공격을 강화했다. 정작 골은 수원이 먼저 넣었다. 후반 6분 김종우가 왼쪽 측면에서 문전으로 찔러 준 패스를 데얀이 논스톱 슈팅으로 밀어 넣었다. 

수원은 굳히기, 상하이 선화는 공격을 위한 교체를 단행했다. 상하이 선화가 공격을 주도했으나 수원 수비를 흔들지 못했다. 오히려 수원이 쐐기 골을 넣었다. 후반 43분 수비 강화를 위해 투입한 최성근이 데얀의 헤더, 바그닝요의 가슴 패스를 받아 왼발 발리 슈팅을 꽂아 넣었다.

◆ 경기 정보
2018 AFC 챔피언스리그 H조 4차전, 2018년 3월 13일, 홍커우 스타디움, 상하이(중국)
상하이 선화 0-2 (0-0) 수원삼성
득점자: 51’ 데얀(도움:김종우), 88' 최성근(도움:바그닝요)
*경고: 왕린, 구아린(이상 상하이선화), 김종우, 김은선, 임상협(이상 수원)

상하이선화(3-4-3): 리슈아이; 리펑, 풀랑시시, 타오진; 왕린(마오잔칭 56’), 구아린, 친셩, 순카이(장루 HT); 모레노, 마르틴스, 왕윤(리윤치오 72’)/ 감독: 우징위

수원삼성(3-4-3): 노동건; 구자룡, 조성진, 이종성; 장호익, 김종우(최성근 64’), 김은선, 이기제(박형진 90'+2); 임상현, 데얀, 염기훈(바그닝요 86')/ 감독: 서정원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