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부 파이널] ‘시스템 농구’ BOS, ‘르브론 트리플 더블’ CLE 제압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18년 05월 16일 수요일
▲ 보스턴 셀틱스의 시스템 농구는 탄탄했다.
▲ 르브론 제임스(오른쪽)가 트리플 더블을 작성했으나 무릎을 꿇고 말았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보스턴 셀틱스가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보스턴은 16일(한국 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TD 가든에서 열린 2017-18 NBA(미국 프로 농구) 동부 콘퍼런스 파이널 2차전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 홈경기에서 107-94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보스턴은 2연승을 질주, 시리즈 전적 2승 0패를 기록했다. 보스턴은 공수에서 잘 짜인 조직력으로 후반전에 반전을 이끌었다. 후반전 득점에서 59-39로 크게 앞서며 2연승을 질주했다.

르브론 제임스가 1쿼터에 폭발했다. 1쿼터 11분 31초 동안 21점 3리바운드 FG 8/13 3P 4/7를 기록했다. 클리블랜드는 르브론 득점포 덕분에 1쿼터 분위기를 주도했다. 2쿼터는 카일 코버가 나섰다. 부지런히 움직이면서 외곽에서 공격 기회를 노렸다. 전반전 종료 결과, 클리블랜드가 55-48로 앞섰다.

전반에 리드를 허용한 보스턴이 3쿼터에 반전을 만들어냈다. 3쿼터 득점 36-22로 역전에 성공했다. 뛰어난 에너지 레벨, 정확한 외곽슛, 탄탄한 수비까지 빛을 발했다. 테리 로지어가 3쿼터에만 14점 FG 5/8로 공격을 이끌었다. 클리블랜드는 허약한 외곽 수비, 단조로운 공격 전개에 발목이 잡혔다.

▲ 보스턴과 클리블랜드의 신경전이 경기 내내 이어졌다.
보스턴은 분위기를 그대로 이어갔다. 탄탄한 수비와 뛰어난 에너지 레벨로 점수 차이를 유지했다.

클리블랜드는 점수 차이를 좁혀야 할 때 기세를 타지 못했다. JR 스미스의 플래그런트 파울, 잦은 실수가 이어졌다. 경기 종료 2분여를 남기고 보스턴이 두 자릿수 점수 차이를 리드했다.

결국 클리블랜드는 주전을 모두 뺐다. 사실상 경기를 뒤집기에 어렵다고 판단했다. 클리블랜드는 르브론이 42점 10리바운드 12어시스트로 트리플 더블을 작성했다. 러브도 22점 15리바운드로 힘을 보탰으나 보스턴 벽을 넘어서지 못했다. 

보스턴은 브라운(23점), 로지어(18점) 등 총 6명이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또한 마커스 스마트의 허슬 플레이와 수비가 빛을 발하며 승리를 챙겼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