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EPL REVIEW] '밀너-마네 골' 리버풀, C.팰리스 2-0 꺾고 '2연승 질주'

조형애 기자 cha@spotvnews.co.kr 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스포티비뉴스=조형애 기자] 리버풀이 크리스탈 팰리스의 거센 저항을 이겨내고 승점 3점을 안았다.

리버풀은 21일(이하 한국 시간) 잉글랜드 셀허스트파크에서 열린 2018-19 시즌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에서 C.팰리스를 2-0으로 꺾고 개막 이후 2연승을 달렸다. 역시 2연승을 노렸던 C.팰리스는 페널티킥으로 골을 내준 골을 만회하지 못하며 승점 수확에 실패했다.

◆ 선발명단: 리버풀의 삼지창 VS C.팰리스의 투톱

리버풀 위르겐 클롭 감독은 개막전 승리를 이끈 라인업을 그대로 들고 나왔다. 사디오 마네, 로베르토 피르미누, 모하메드 살라가 스리톱을 구축했고 미드필드에서는 베이날둠, 나비 케이타, 제임스 밀너가 호흡을 맞췄다. 포백은 앤드류 로버트슨, 버질 판 데이크, 조셉 고메스, 알렉산더 아놀드가 나섰고 골문은 알리송 베커가 지켰다.

백전노장 로이 호지슨 C.팰리스 감독은 4-4-2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투톱에 윌프리드 자하와 크리스티안 벤테케가 나섰고 제프리 슐럽, 제임스 맥아터, 루카 밀리보예비치, 앤드로스 타운센드가 미드필드진을 구축했다. 포백은는 아론 완-비사카, 마마두 사코, 제임스 톰킨스, 패트릭 반 안홀트가 서고 골키퍼 장갑은 웨인 헤네시가 꼈다.

◆ 전반: 결국 PK로 선제골…리버풀 1-0 리드

최근 6경기 상대 전적, 5승 1패로 크게 앞서고 있는 리버풀은 전반전 강한 면모를 보였다. 빠른 역습과 측면을 이용한 공격으로 연이어 C.팰리스 골문을 노렸다. 하지만 C.팰리스는 만만치 않았다. 수비 간격을 완벽하게 조절하면서 버터냈고 이따금 놓쳤을 땐 헤네시 골키퍼가 선방을 펼쳐 보였다.

리버풀은 연이은 공격에도 결실을 보지 못했다. 13분 밀너 슈팅은 헤네시 골키퍼가 막아냈고 18분 사코 실수로 얻은 결정적 기회 마저 무산됐다. 20분엔 경합 이후 볼이 골대 안으로 떼굴떼굴 굴러 갔지만 직전 헤네시 골키퍼에 대한 반칙이 선언 되면서 영의 균형은 이어졌다.

C.팰리스는 한 차례 기습 공격으로 리버풀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24분 타운센드가 중앙으로 치고 들어오면서 때린 왼발 슈팅은 쭉 뻗어가 골대를 강타했다.

결실 없이 마무리 되는 듯 했던 리버풀의 공격은 전반 막판 골로 이어졌다. 살라가 페널티 킥을 얻어낸 것이다. 밀너는 놓치는 법이 없었다. 실리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던 C.팰리스는 리드를 빼았긴 채 후반을 기약하게 됐다.

◆ 후반: C.팰리스의 거센 저항, 리버풀 이겨내고 2연승

리버풀의 공세는 후반에도 멈출줄 몰랐다. 추가 골 기회는 후반 초반 곧장 있었다. 후반 3분, 살라가 박스 안에서 볼을 살려낸 뒤 이어진 케이타 슈팅은 골대를 살짝 빗나갔다.

이후 C.팰리스의 거센 저항이 시작됐다. 팰리스는 데드볼 상황에서 연이어 리버풀을 위협했다. 니어 포스트를 노린 밀리보예비치 슈팅을 알리송 키퍼가 막아냈고, 곧이어 이어진 코너킥에는 벤테케 헤더를 역시 알리송이 쳐냈다.

C.팰리스의 저항은 레드 카드로 힘을 받지 못했다. 역습 상황에서 완-비사카가 살라를 막으려다 명백한 파울을 해 다이렉트 퇴장을 당했고 수적 열세에 빠졌다. 리버풀은 1골을 그대로 지켜 승리를 안았다. 팰리스는 지난 시즌 고전을 씼는 경기력을 보여줬지만 리버풀은 높은 벽이었다. 리버풀은 막판 마네 추가 골로 승리를 자축했다.

◆ 경기 정보

크리스탈 팰리스 VS 리버풀, 2018-19 시즌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2018년 8월 21일 오전 4시(한국 시간), 셀허스트파크, 잉글랜드 런던.

C.팰리스 0-2(0-1) 리버풀

득점자: / 밀너 45'(PK), 마네 93'

퇴장: 완-비사카 74'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