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임요환-홍진호-이윤열-최연성-이영호, e스포츠 명예의 전당 헌액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 ⓒ한국e스포츠협회

- 21일 상암에서 정식 개관…임요환, 홍진호 등 e스포츠 전설 한자리에 모여 
- 개관식 이후에는 e스포츠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출정식도 이어져


[스포티비뉴스=상암동, 박주성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김영준)은 21일 오후 1시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서 e스포츠 명예의 전당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임요환 ▲홍진호 ▲이윤열 ▲최연성 ▲이영호 등 ‘아너스(Honors)’ 선수 5명을 비롯해 현역 인기 선수 6명으로 구성된 ‘스타즈(Stars)’ 중 ▲이상혁 ▲배성웅 선수가 참석했다. 이밖에도 e스포츠 명예의 전당 건립에 도움을 준 기관과 기업, e스포츠 구단, 선수, 미디어, e스포츠 팬 등 200여 명이 자리에 함께했다.

개관을 축하하는 테이프 커팅식을 시작으로, 명예의 전당 ‘아너스’에 선정된 선수 5명의 헌정식이 이어졌다. ‘아너스’ 선수들은 한국 e스포츠 역사에 공을 세운 은퇴 선수들 중 명예의 전당 선정위원회와 투표인단을 거쳐 선정됐다. 

◆ e스포츠의 감동을 직접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전시 및 체험 공간 마련 

e스포츠 명예의 전당은 국내 e스포츠의 사회·문화·경제적 가치를 세우고, 종주국으로서 그 위상을 높이기 위해 조성됐다. 지난 5월부터 진행된 시범 운영 기간 동안 관람객 총 2814명이 방문한 가운데, 전당은 한국 e스포츠 발전사와 위대한 선수를 기리는 전시를 비롯, e스포츠 선수단 팬미팅 개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특히 ‘아너스’와 ‘스타즈’ 선수들에 대한 관심이 높다. 올해는 이상혁(Faker), 이제동(JD), 김택용(Bisu), 장재호(Moon), 김종인(PraY), 배성웅(Bengi) 등 6명의 현역 선수가 ‘스타즈’에 선정돼 전시 중이다. 이들의 업적은 1년간 전시되며,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새길 추가 ‘아너스’와 2018년을 빛낸 신규 ‘스타즈’ 선수들은 올해 말 선정될 예정이다.

이날 개관식에 참석한 김영덕 한국콘텐츠진흥원 부원장은 “지난 1여 년간의 구축과 4여 개월의 시범운영을 거쳐 e스포츠 명예의 전당이 오늘 개관했다”며 “앞으로 e스포츠 선수와 팬이 서로 소통하는 공간이 되도록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