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안게임] 계속되는 중단, ‘사실상 결승’ 한국-중국 경기 진행 난항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 ⓒ한국e스포츠협회

▲ ⓒ한국e스포츠협회

[스포티비뉴스=아시안게임 특별취재단 박주성 기자] 한국과 중국의 아시안게임 e스포츠 리그 오브 레전드 경기가 계속해서 중단되고 있다.

한국 리그 오브 레전드() 대표 팀은 27일 오후 230분 자카르타 마하카 스퀘어 브리타마 아레나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스포츠 리그 오브 레전드 A2경기에서 중국을 상대하고 있다.

한국(레드)기인김기인, ‘스코어고동빈(주장), ‘페이커이상혁, ‘룰러박재혁, ‘코어장전조용인이 나섰다. 중국(블루)'렛미' 예전쭤, '엠엘엑스지' 류시윈, '시예' 쑤한웨이, '유지아이' 지안즈하오, '메이코' 시썬밍이 선발로 나섰다.

경기는 팽팽했다. 그러나 경기가 계속해서 중단되며 팬들의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다. 경기는 16분 첫 중단이 됐다. 이어 21분에 다시 멈췄고, 28분 또 다시 경기는 중단이 됐다. 현재 경기는 한국이 근소하게 앞서고 있다.

경기가 계속해서 멈추자 사상 처음으로 e스포츠를 생중계 중이었던 지상파 채널 SBS와 KBS 모두 온라인으로 중계를 넘겼다. 아시안게임 역사상 처음으로 시범종목으로 지정된 e스포츠가 경기 중단이라는 험난한 길을 걷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