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밤' 상습 도박 혐의 슈 "유진과 바다 언니한테 미안해" 사과

안현희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2월 12일 화요일
▲ 예능 '본격연예 한밤' 장면.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안현희 기자] 상습도박혐의로 재판중인 슈가 2차 공판을 마치고 취재진 앞에서 사과했다. 

12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2차 공판을 마치고 최종 공판을 앞둔 '상습 도박 혐의' 슈의 모습이 공개됐다. 검은 슈트에 붉은 하이힐, 네일로 법정 패션을 완성했던 1차 공판과는 완전히 달라진 모습이 눈길을 모았다.

슈는 2차 공판을 마치고 나와 취재진 앞에서 "우선 팬분들에게 너무 죄송하다. 깊이 반성하고 있다. 특히 바다 언니랑 유진이한테 너무 미안하다"고 말했다.

슈는 2차 공판에서 "지난 몇 달동안 정말 힘든 시간을 보낸 것 같다.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말한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은 슈에 대해 징역 1년을 구형했다. 

슈의 선고 공판은오는 18일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