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류지혜-이영호, '과거사' 놓고 진흙탕 싸움[종합]

박수정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2월 19일 화요일

▲ 류지혜(왼쪽)와 이영호가 과거 낙태 수술을 두고 진실공방을 펼쳤다. 출처|류지혜 SNS, 아프리카 방송 캡처

[스포티비뉴스=박수정 기자] 레이싱모델 출신 BJ 류지혜와 프로게이머 출신 BJ 이영호가 과거 낙태 수술을 둘러싼 진실 공방으로 진흙탕 싸움을 펼치고 있다.

류지혜는 19일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과거 낙태 수술을 했다고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이에 누리꾼 사이에서 류지혜의 전 남자친구로 알려진 이영호의 이름이 언급됐다. 이영호는 자신의 인터넷 방송에서 8년 전 류지혜와 사귄 것은 맞지만, 낙태 사실을 통보받았다고 주장해 파장이 일었다.

이영호는 "친구와 산부인과에 가서 지우고 왔다는데 그게 진짜인 지도 모른다. 이야기한 게 없으니까”라고 류지혜의 낙태 고백을 의심하기도 했다. 또한, "술 먹을 때마다 왜 내 이야기를 하는지 모르겠다"며 "나를 언급한 것에 대해 사과하지 않으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이라고 분노했다.

류지혜도 뿔이 났다. 류지혜는 같은 날 다시 인터넷 방송을 통해 이영호의 말을 반박했다. "가만히 있지 않겠다"는 이영호에 말에 "고소해라"고 맞섰다. 이어 "영호가 1년 전쯤 정말 자신의 애가 맞냐고 물어봤다. 내 앞에서 미안하다고 울기도 했다"고 반박했으며, 관련 메신저 캡처도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류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도 "과거에 저지른 일이 이렇게 니 발목을 잡겠지만 다 지나가고 괜찮아질거야"라며 "어차피 넌 남자고 난 여자니까"라고 심경을 남기기도 했다.

또한, 류지혜는 "지금 왜 말하냐고? 이제 와서? 나는 두고두고 생각이 날 거니까. 저 다른 남자랑도 사랑하고 잔다. 임신은 안 해봤지만. 시간 지나고도 웃으면서 ‘자기 애가 맞냐’고 묻는 모습에 정이 떨어져 안 봤다"며 "일로는 최고다. 남자친구로도 멋졌다. 그런데 이건 다른 이야기니까 낙태가 죄면 저도 벌 받겠다. 증거는 친구, 병원 다 있으니까 뭐든 괜찮다"고 밝혔다.

현재 류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상태이다. 이영호도 아프리카 TV 생방송 '장기 휴방'을 선언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실 공방이 계속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1989년생 류지혜는 지난 2008년 19세의 나이에 8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연소 레이싱 모델이 돼 화제를 모은 인물이다. 2016년 은퇴, 현재 아프리카 BJ로 활동 중이다.

이영호는 지난 2008년 만 15세 나이로 스타리그에서 우승해 최연소 개인리그 우승 기록을 세운 유명 프로게이머이다. 2015년 은퇴해 현재 아프리카 BJ로 활동하고 있다.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