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와이키키2' 이이경VS안소희 '누가 더 거지같나' 메소드 경쟁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4월 15일 월요일

▲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2'의 안소희와 이이경이 '거지 분장'을 하고 나타났다.

15일 방송된 JTBC 월화시트콤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연출 이창민, 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서동범)'에서는 정은(안소희)와 준기(이이경)의 거지분장 대결이 펼쳐졌다.

준기는 촬영장에서 제작진에게 "분장이 너무 약하다"라는 말에 주눅이 들었다. 그러던 중 정은은 제대로된 거지 복장으로 나타나 준기의 기를 더욱 죽였다.

정은에게 자극받은 준기는 거지역할을 제대로 소화하기 위해 실제 노숙자를 찾아가 "제대로 된 거지 역할을 배워보고 싶다"라고 사정했다.

준기는 급기야 노숙자에게 "한번만 가르쳐달라, 부탁드린다"며 무릎을 꿇었고 노숙자는 준기의 부탁에 결국 거지의 인생에 대해 하나씩 알려주며 완벽한 거지가 되기 위한 실전 지침을 전했다. 

준기는 며칠간 함께 노숙자와 노숙을 하며 거지에 빙의했고, 결국 노숙자가 "이제는 됐다"라고 준기를 돌려보냈다. 준기는 사부인 노숙자에게 큰 절을 하고 떠났다.

한편, 준기는 결국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완전한 거지가 되어 촬영장에 다시 나타났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