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맨유전 앞둔 발베르데, “두려움 없고 흥분된다”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9년 04월 16일 화요일

▲ 발베르데 감독과 메시(오른쪽)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맨체스터유나이티드전을 앞둔 에르네스토 발베르데 바르셀로나 감독이 두려움을 없다고 강조했다.

바르셀로나는 17일 새벽 4(한국 시간) 스페인 캄프누에서 열리는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2차전에서 맨체스터유나이티드를 상대한다. 바르사는 1차전 원정에서 1-0 승리를 거두며 4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경기를 앞두고 발베르데 감독은 두려움은 없다. 오직 극도의 흥분만 있을 뿐이다. 우리는 4강에 갈 준비가 됐다. 또 훌륭한 팀을 상대한다는 것도 알고 있다. 두 팀 모두 좋은 팀이다. 우리는 4강에 간다는 것에 대해 매우 흥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특별한 경험(AS로마전 역전패)을 갖고 있다고 생각한다. 우리 모두는 힘든 경기가 될 것이란 걸 알고 있다. 맨유도 4강에 갈 수 있다. 하지만 우리는 모든 것을 다할 것이다. 그렇게 맨유는 떨어질 것이다. 우리가 있기 때문이다고 했다.

발베르데 감독은 자신감을 가지면서도 방심하지 않는다. 그는 우리는 이번 대회에서 맨유가 이뤄낸 일을 알고 있다. 그들은 4번의 원정 경기 중 3번이나 승리했다. 그중 몇 번은 경기 총료 직전 승리했다. 이 부분을 조심해야 한다고 경계했다.

지난 경기에서 크리스 스몰링과 충돌해 코피를 흘린 리오넬 메시에 대해서는 충돌 후 완벽하게 괜찮아졌다. 첫 경기에서 메시가 멍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이번 경기에는 완벽한 상태다라며 메시의 선발 출전을 예고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