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BNK 여자농구단, WKBL 회원사로 가입…외국 선수 1순위 지명권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 유영주 감독 ⓒWKBL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BNK 캐피탈이 운영하는 여자프로농구단 BNK 썸이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회원 자격을 승인받았다.

WKBL은 24일 제22기 제4차 임시총회 및 제7차 이사회를 열고 BNK 썸 구단의 회원 자격을 승인하고, 보상 자유계약선수(FA) 협상 기간 공시, 신한은행과 KEB하나은행 구단주 변경 등의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

이날 회원 자격이 승인된 BNK는 연고지를 부산으로 하며 BNK 캐피탈 이두호 대표이사가 구단주로 선임됐다. 또 신생 구단 창단 혜택으로 2019-20시즌 외국인 선수 전체 1순위 지명권을 주기로 했다.

BNK 소속 6명의 보상 FA(구슬, 정유진, 노현지, 정선화, 조은주, 한채진)에 대해서는 5월 1일부터 협상을 시작한다. 5월 15일까지 원소속구단 협상을 진행하고 여기서 계약을 맺지 못한 선수들은 16일부터 25일까지 타 구단 협상에 들어간다.

임시총회에서는 신한은행 진옥동 구단주, 하나은행 지성규 구단주의 회원 변경을 승인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