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톡] 규현 "섭외 러시? 내 인기 미화됐다, 다들 착각하고 있어"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지난 7일 소집해제 후 20일 세 번째 싱글 앨범을 발매하는 가수 규현. 제공ㅣ레이블SJ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사회복무요원으로 2년 동안의 복무를 마치고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이자 솔로 가수로 돌아온 규현이 소집해제 후 밀려드는 섭외 요청과 관련해 "다들 제가 잘하는 줄 착각하고 계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규현은 지난 14일 오후 서울시 삼성동 SM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세 번째 싱글 발매에 앞서 인터뷰를 갖고 이에 대해 언급했다.

규현은 지난 7일 소집해제 후 '라디오스타' '강식당' '신서유기', '짠내투어' 등 많은 예능 프로그램의 쏟아지는 섭외를 받으며 예능 대세로서의 인기를 과시했다.

예능계에서 각광받는 자신의 인기에 대해 규현은 "다들 착각하고 계신다. 되게 미화됐다"라고 운을 떼 폭소를 자아냈다.

그는 "과거가 미화돼서 잘하는 줄로 착각하고 계셔서 '짠내투어'도 제작진이 '얘 뭐야' 하고 놀라실 수 있다. 즐기면서 해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규현은 "그 외에도 여기저기서 찾아주시는데 저는 걱정이 많이 된다. '저 분들의 뜻에 부합하지 못할텐데' 싶지만 편집의 힘을 믿고 있다"며 "요즘 다들 편집을 잘하신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규현의 세 번째 싱글 '너를 만나러 간다'의 타이틀곡 '애월리'는 짝사랑하는 상대에게 고백하면 멀어질까봐 두려워하는 마음을 덤덤한 가사로 풀어낸 곡이다. 규현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규현의 새 싱글 '너를 만나러 간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