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SK 염경엽 감독, "김광현 자기 임무 다했다"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9년 05월 15일 수요일

▲ SK 염경엽 감독. ⓒ SK 와이번스
[스포티비뉴스=창원, 홍지수 기자] SK 와이번스가 NC 다이노스와 시즌 5번째 대결에서 승리를 거뒀다. 전날(14일) 2-8 패배를 설욕했다.

SK는 15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원정경기에서 7-3으로 이겼다. 경기가 끝난 뒤 염경엽 감독은 "선발 김광현이 7이닝 동안 자기 임무를 다하면서 팀 승리의 발판을 만들었다"고 칭찬했다.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김광현은 7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8탈삼진 1볼넷 3실점(2자책점)으로 호투하고 시즌 6승(1패)째를 챙겼다.

또 염 감독은 "나주환은 벤치에서 고참으로서 늘 화이팅을 불어넣어주는데 오늘은 오랜만에 선발 출장해 좋은 경기를 보여줘서 고맙다. 마산 원정까지 와서 응원해 준 팬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타선에서는 나주환이 결승 홈런을 쳤고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이 4타수 3안타 2타점, 김성현이 4타수 2안타 2타점 활약을 벌였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