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닥터 프리즈너' 최원영, 남궁민 왕국 입성 "이제부터가 진짜 전쟁"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5월 15일 수요일

▲ KBS2 '닥터 프리즈너'.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KBS2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이 진짜 전쟁을 시작했다.

KBS2 '닥터 프리즈너' 에서는 이재준(최원영)이 나이제(남궁민)의 왕국 '서서울교도소'에 입성했다.

교도소에 들어온 재준은 한소금(권나라)의 심리분석대로 움직였다. 처음에는 수련회에 온 것처럼 움직였으나 점점 반응하기 시작했다.

선민식(김병철)은 안진철과 손을 잡았다. 주식 브로커를 이용해 태강그룹의 주식을 움직였고, 여기에는 오정희(김정난)·이재인(이다인)·모이라(진희경)·한빛(려운) 등 모두가 움직였다. 태강그룹의 현 재무상황을 보고 받은 재준은 눈에 띄게 불안해했고, 약을 가져오라며 소리쳤다.

이제는 재준이 요구한 약 대신 비슷한 약을 주었고, 약 효과를 느끼지 못한 재준은 점점 더 심각한 상태로 동요하며 이제의 계획대로 망가지기 시작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