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현장]염경엽 감독 "정현 오준혁 오랫동안 지켜 본 선수들"

정철우 기자 butyou@spotvnews.co.kr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SK 유니폼을 입게 된 정현(왼쪽)과 오준혁. ⓒ잠실, 정철우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정철우 기자]염경엽 SK 감독이 트레이드 된 정현과 오준혁을 오래 전 부터 리스트업 해왔던 선수들이라고 밝혔다.

염 감독은 "내가 고른 것이 아니라 우리 팀의 시스템이 필요로한 선수로 체크를 하고 있었다. 당장의 필요 때문에 영입한 것이 아니라 장기적 관점에서 필요한 선수들이기에 계속해서 관심을 갖고 있었고 이번에 좋은 기회가 생겨 영입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정현은 내야 유틸리티 자원, 오준혁은 빠른 발을 지닌 외야수라는 장점을 갖고 있다. SK에 부족한 부분을 채울 수 있는 영입으로 평가받고 있다.

염 감독은 "긴 시간을 갖고 지켜본 선수들이기 때문에 팀에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좋은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현과 오준혁도 팀을 옮긴 소감을 밝혔다.

오준혁은 "벌써 4번째 팀이다. kt 시절 성적도 좋지 않았고 기회도 많이 주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포기까지 생각했었다. 하지만 좋은 기회가 생겨 다시 도전해볼 수 있게 됐다. 최선을 다해 좋은 몫을 해내고 싶다"고 말했다.

정현도 "나도 따지고 보면 벌써 3번째 팀이다. SK서는 자리를 제대로 잡고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 감각적인 부분에서 조금 떨어져 있는 느낌은 있지만 몸 상태는 아주 좋다. 열심히 해서 팀에 보탬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잠실, 정철우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