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리, 속옷 안입고 민소매 밀착셔츠…소신+솔직+당당 [SNS컷]

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 설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상 생활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l설리 SNS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속옷 미착용으로 누리꾼들과 설전을 벌였던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소신 있는 근황을 전했다.

설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 어디선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설리는 분홍색 민소매를 입고 거리를 걷고 있다. 한 손에는 검은색 모자를 들고 있다가 머리를 정리한 후 다시 쓰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해당 영상 속 설리는 속옷을 미착용한 것으로 보인다. 천진난만한 미소를 보인 설리는 평범하지만 행복한 일상을 보낸 것으로 추정된다. 

앞서 설리는 속옷 미착용을 지적하는 누리꾼에게 “시선 강간이 더 싫다”며 솔직 당당한 모습을 보인 바 있다. 그 밖에도 설리는 그간 SNS에 속옷을 입지 않은 채 찍은 사진을 종종 게재해 입방아에 올랐으나 개의치 않는 태도를 보여 왔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