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3연패 끝' 김태형, "중요한 순간 김승회가 훌륭한 피칭"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 김태형 두산 감독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대전, 고유라 기자] 두산 베어스가 3연패 사슬을 끊었다.

두산은 12일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경기에서 2회 타선 집중력을 살려 9-6으로 이겼다. 두산은 지난 8일 키움전부터 이어진 3연패에서 탈출했다.

두산은 1회 3점을 내줬으나 2회 5안타 6사사구를 묶어 9점을 몰아치며 경기를 뒤집었다. 추가점은 없었고 선발 이용찬이 3이닝 8피안타(2홈런) 2탈삼진 3사사구 6실점으로 흔들렸으나 불펜이 6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지켰다. 김승회가 2이닝 무실점으로 구원승을 거뒀다.

경기 후 김태형 두산 감독은 "중요한 순간 최선참 김승회가 훌륭한 피칭을 해줬다. 뒤이어 나온 불펜들도 제 임무를 해줘 승리할 수 있었다. 타석에서는 오재일이 훌륭한 타격을 했다. 오늘을 계기로 앞으로도 좋은 플레이를 보여주길 바란다

스포티비뉴스=대전, 고유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