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소미 "솔로 데뷔로 3년 만에 뵙게 되니 굉장히 떨린다"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13일 데뷔 싱글을 발매한 가수 전소미.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가수 전소미가 데뷔 싱글을 발매하면서 "굉장히 떨린다"는 소감을 밝혔다.

전소미는 13일 오후 4시 서울 합정동 메세나폴리스에서 데뷔 싱글 '벌스데이' 쇼케이스를 열고 이와 같이 답했다.

이날 전소미는 "오늘부로 솔로 데뷔를 하게 된 소미다"라고 밝히며 무대 위에 올랐다.

이어 "지금 굉장히 떨린다. 3년 만에 대중 분들을 만나뵙게 됐다"며 "앞으로 보여드릴 모습이 많을 거라고 생각하니 벌써 설레고 기대가 된다. 빨리 많이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든다"고 말했다.

전소미의 솔로 데뷔 싱글 '벌스데이'는 솔로 가수로 다시 태어난 전소미의 신선한 매력을 담았다. 노래, 춤, 랩 을 모두 소화하는 타고난 끼로 완성형 아티스트로서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벌스데이'는 댄스 힙합 곡으로, 빠른 템포의 비트 위에 리드미컬한 랩과 파워풀한 보컬로 폭발적인 에너지를 표현했다.

전소미의 '벌스데이'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