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베리굿 조현, 파격노출 코스프레 의상 "주최 측이 준비한 것"[공식입장]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코스프레 의상으로 화제를 모은 베리굿 조현.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베리굿 조현이 한 게임 프로그램 행사에서 입은 코스프레 의상이 선정적이라는 지적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조현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7일 스포티비뉴스에 "프로그램을 위해 주최 측과 협의 후 코스프레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준비해준 의상을 착용했다"고 밝혔다. 

조현은 17일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 행사에 참석했다. 베리굿 멤버 고운, 서율과 함께 레드카펫에 등장한 조현은 화려한 코스프레 의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에 등장하는 구미호 캐릭터 아리로 변신한 조현은 압도적인 몸매가 돋보이는 코스프레 의상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사진이 공개된 후 조현의 코스프레 의상은 다소 노출이 과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반면 게임 팬들은 조현이 머리띠부터 꼬리까지 완벽하게 게임 속 캐릭터 아리로 변신했다고 극찬했다. 

조현 측은 "코스프레 의상은 주최 측이 준비해준 것"이라며 "조현이 평소 게임을 좋아하고 즐기기에 팬들과 소통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조현은 2016년 베리굿의 멤버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예쁜 얼굴과 S라인이 돋보이는 글래머 몸매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