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상이몽2' PD "최불암 캐스팅? 안현모 덕분…노력+횡재했다"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19년 06월 18일 화요일

▲ '동상이몽2'를 통해 만난 라이머, 최불암, 안현모(왼쪽부터). 출처| 라이머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동상이몽2' 제작진이 최불암 캐스팅의 숨은 이야기를 전했다. 

최영인 SBS 예능부본부장, 김동욱 PD는 18일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서 열린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 100회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최불암의 섭외에 안현모가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지난 17일 방송된 '동상이몽2'에는 최불암-김민자 부부가 깜짝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특히 최불암이 자신의 태몽에 나왔다고 밝힐 정도로 남다른 존경심을 드러냈던 라이머는 아내 안현모와 함께 최불암을 만나는 기쁨을 누렸다. 

김동욱 PD는 라이머와 최불암의 만남에 대해 "라이머 대표가 최불암 선생님의 '한국인의 밥상' 팬이라 만나고 싶다고 하더라. 남편의 꿈을 실현시키고 싶어하는 아내 안현모의 뜻이 컸다"며 "섭외가 쉽지 않은 분이었는데 국장님이 '집사부일체'와 인연을 맺어서 부탁을 했더니 선뜻 오케이 하셨다. 순조롭게 진행됐다. 김민자 선생님은 원래 섭외를 안했는데 현장에서 흔쾌히 촬영에 응해주셨다"고 말했다. 

최영인 부본부장은 "최불암, 김민자 선생님이 안현모를 좋아하더라. 그리고 라이머가 워낙 방송에서 많이 얘기를 해서 최불암 선생님이 '어떤 청년들인가' 궁금해했다고 하더라"며 "섭외를 드렸더니 '한 번 해봅시다'라고 흔쾌히 해주셨다. 저희가 노력한 것도 있지만 횡재한 것도 있다"고 설명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