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김태우, 최초 '유부남 청춘'으로 등장 "외박 안된단 조건으로 왔다"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6월 18일 화요일

▲ '불타는 청춘'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015B 출신 김태우가 '불타는 청춘'을 찾아왔다.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불타는 청춘' 최초 '유부남 청춘'인 김태우가 깜짝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태우는 지난 '불청 콘서트'를 추억하며 멤버들을 찾아 숙소에 도착했다. 김태우는 멤버들을 위해 꽃화분을 사들고 왔고 멤버들은 '불청 콘서트' 이후 김태우와의 첫 만남에 환호하며 반가워했다.

이날 김태우의 등장에 홍석천은 "고등학생이 들어오는 줄 알았다"라며 김태우의 동안 외모를 칭찬했다.

한편, 김태우는 "청춘들이 너무 그리웠고, 외박을 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아내의 허락을 받아 여행 둘째 날에 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