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강백호 손바닥 5cm 찢어져…병원에서 꿰맬 예정"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kt 위즈 강백호 ⓒ kt 위즈

[스포티비뉴스=부산, 김건일 기자] 2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고 있는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kt와 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한 강백호는 9회 신본기의 타구를 잡는 과정에서 손바닥을 다쳤다.

타구를 잡고 펜스에 충돌했는데 손바닥이 찢어지면서 피가 났다. kt는 강백호를 빼고 송민섭을 투입했다.

kt 관계자는 "강백호의 손바닥이 5cm 찢어졌다. 병원으로 이동해 꿰맬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