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지환, 성폭행 혐의 긴급체포 '충격'…소속사도 방송사도 "상황 파악중"[종합]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19년 07월 10일 수요일

▲ 강지환이 여성 2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한희재 기자 hhj@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배우 강지환(42)이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소속사 화이브러더스 측은 "상황 파악중"이라고 밝혔다.

10일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지환을 준강간 등의 혐의로 9일 오후 10시50분께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다. 강지환은 스태프인 A씨와 B씨 등 여성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9일 A씨와 B씨는 회식을 한 뒤 강지환 자택에서 2차 술자리를 가졌고, 술에 취해 잠을 자다 피해를 입었다고 진술했다.

A씨는 서울에 있는 친구에게 '강지환의 집에 감금됐다. 도와달라'며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보냈고, 친구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강지환을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실제 감금됐다는 뜻은 아니고 신고를 부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지환은 1차 조사에서 "술에 취해 전혀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피해자 조사를 마친 경찰은 강지환에 대한 2차 조사에 나설 방침이다.

한때 피해자가 소속사 직원으로 전해졌으나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강지환 소속사 화이브러더스코리아 측은 사건과 관련해 스포티비뉴스에 "상황 파악중"이라고 짧게 밝혔다.

강지환이 현재 주연으로 출연 중인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도 비상이 걸렸다. 지난 6월 8일 첫 방송을 시작해 현재 20부작 중 절반인 10부작이 방송된 상태다. TV조선 '조선생존기' 측은 스포티비뉴스에 "현재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다고 말했다.

1977년생으로 2001년 뮤지컬 '로키 호러 픽쳐쇼'로 데뷔한 강지환은 드라마 '굳세어라 금순아', '쾌도 홍길동', '경성 스캔들', 영화 '방랑자', '영화는 영화다', '7급 공무원' 등에 출연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