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4타점' 박건우 "직구 타이밍에 돌렸는데 운 좋게 홈런"

신원철 기자 swc@spotvnews.co.kr 2019년 07월 11일 목요일

▲ 두산 박건우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신원철 기자] 두산 베어스는 1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8-4로 이겼다. 안타 수에서는 LG에 7-11로 밀렸지만 집중력은 두산의 승리였다. 두산은 LG전 3연승을 달리는 동시에 2위를 지켰다.  

멀티히트를 기록한 선수는 박건우(3타수 2안타 1볼넷) 뿐이었지만 타자들이 필요할 때 집중력을 발휘하면서 대량 득점에 성공했다. 3회 볼넷 2개와 2루타 2개, 홈런 하나를 묶어 4점을 냈다.

유일한 멀티히트의 주인공 박건우는 올 시즌 처음으로 1경기 4타점을 쓸어담아 승리에 앞장섰다. 3회 2점 홈런으로 동점을 만들고, 7회에는 점수 차를 벌리는 희생플라이를 쳤다. 9회 쐐기 적시타까지 더하면서 올 시즌 1경기 최다 타점을 완성했다. 

경기 후 박건우는 "잠실에서 더 컨디션이 좋거나 하지는 않은데, 집중이 더 잘 된다. 홈런은 직구 타이밍에 스윙한 것이 잘 맞아 운 좋게 홈런이 됐다. 좋은 분위기를 이어가고, 모든 경기에서 집중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스포티비뉴스=잠실, 신원철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