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예리, 美 할리우드 데뷔…'미나리' 출연 확정[공식]

유지희 기자 tree@spotvnews.co.kr 2019년 07월 12일 금요일

▲ 배우 한예리가 영화 '미나리'로 할리우드에 진출한다.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배우 한예리가 할리우드에 데뷔한다.

12일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한예리는 미국영화 '미나리'로 할리우드에 진출한다.

'미나리'는 1980년대 아메리칸 드림을 쫓아 미 아칸소주(州)의 농장으로 건너 간 한인가정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영화 '문유랑가보(Munyurangabo)'로 칸국제영화제에 진출했으며, AFI 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리 아이작 정(Lee Isaac Chung)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미나리'는 배우 브래드 피트가 설립하고 영화 '노예 12년', '월드워Z', '옥자' 등을 히트시킨 제작사 Plan B가 제작을 담당하고 '문라이트', '플로리다 프로젝트', '레이디 버드' 등 특색 있고 감각적인 영화를 배출해낸 A24가 투자를 맡았다.

한예리는 영화 '챔피언', '더 테이블', '춘몽', '최악의 하루', '사냥', '극적인 하룻밤', '해무', '동창생', '스파이', '남쪽으로 튀어', '코리아'와 드라마 '녹두꽃-사람, 하늘이 되다',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청춘시대1-2', '육룡이 나르샤' 등 다양한 작품에서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펼쳤다.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 tree@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