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류중일 감독 "켈리, 최고 투구로 8이닝 잘 던져"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9년 07월 14일 일요일
▲ 케이시 켈리. ⓒ LG 트윈스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켈리 최고 투구로 8이닝 잘 던졌다."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이 1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2-0으로 힘겹게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LG는 이날 승리로 전반기 마지막 홈 3연전을 우세 3연전으로 장식했다.

이날 LG는 선발투수 케이시 켈리의 8이닝 무실점 완벽한 투구와 오지환 1타점 희생플라이, 이형종 쐐기 솔로 홈런에 힘입어 승리를 챙겼다. 이형종은 시즌 9호 홈런이다.

경기 후 류 감독은 "켈리가 최고의 투구로 8이닝을 잘 던져줬다. 고우석이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공격에서는 오지환 결승 희생플라이와 이형종의 홈런이 좋았다"며 경기 수훈 선수들 활약을 짚었다.

이어 류 감독은 "아울러 전반기 마지막 홈 경기를 승리로 만들 수 있게 해준 팬 여러분의 열정적인 응원에도 감사드린다"며 팬들에게도 감사 인사를 남겼다.

스포티비뉴스 잠실, 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