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장정석 감독 "김선기, 선발투수 가능성 보여줘"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9년 07월 16일 화요일
▲ 김선기 장정석 감독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고척돔, 박성윤 기자] "김선기, 무실점 투구로 선발투수 가능성을 보여줬다."

키움 히어로즈 장정석 감독이 1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6-0으로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이날 키움은 대체 선발 김선기가 5이닝 2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타선에서는 박병호가 2안타, 박동원 임병욱이 2안타 1타점을 기록했고 김혜성이 쐐기 2타점 2루타를 터뜨렸다.

경기 후 장 감독은 "김선기가 무실점 투구를 하며 선발투수로 가능성을 보여줬다. 포수 박동원이 데뷔 첫 선발 등판한 김선기를 흔들리지 않게 잘 이끌어줬다"며 투포수를 칭찬했다.

이어 "조상우도 몸을 잘 만들어 왔다. 타자들도 경기 초반 점수를 뽑아주며 김선기 어깨를 가볍게 해줬다. 6회 추가 점수가 나와 경기 후반까지 좋은 계획으로 경기를 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어깨 부상으로 35일 동안 1군 엔트리에서 빠졌던 조상우는 15일 엔트리에 등록됐고, 이날 6회 구원 투수로 등판해 1이닝 무실점 투구를 펼쳤다. 최고 구속은 시속 151km가 나왔다.

스포티비뉴스 고척돔, 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