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노라조 조빈 "작곡가가 한 명이라 노래가 비슷해…양해 부탁"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07월 17일 수요일
▲ 노라죠 '샤워' . 제공ㅣ마루기획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노라조가 신곡 '샤워'가 이전 곡들과 유사한 느낌을 갖는 것에 대해 "작곡가가 한 명이라 그렇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노라조가 17일 오후 2시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새 디지털 싱글 '샤워' 쇼케이스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조빈은 "제가 항상 그런 말씀을 드린다 '작곡가가 한 명이다보니 노래가 비슷할 수 있으니 양해 부탁드린다'는 말씀을 우스갯소리로 드린다. 이번 앨범도 친숙함으로 다가가기 위해 기존 곡과 비슷한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는 아예 새로운 것을 보여드리는 것도 있지만, 할 수 있는 음악과 하고 싶은 음악에 경계를 두고 있다. '우리는 대중가수고 사람들이 우리 노래를 습득하는데 어려워하는 일은 피하자'고 한다. 그 안에서 다른 변화를 찾아야해서 더 작곡가가 어려워하지 않나 싶다"고 설명했다.

또한 조빈은 후렴구에 구전동요 '신데렐라'를 차용한 것에 대해 "후렴구는 고민이 많았다. 타깃은 어머님과 아이들 등 가족들이 즐길 수 있는 곡이기 때문에 구전인 신데렐라의 멜로디를 써보자고 했다"고 덧붙였다.

17일 정오 발매된 노라조의 신곡 '샤워'는 뭄바톤 리듬과 아라빅 스케일 멜로디로 이국적인 느낌을 담았다. 가사에는 '깨끗한 몸에 깨끗한 정신이 깃든다'는 조빈과 원흠의 샤워 철학을 표현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