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디오스타' 이태성, 재벌 연기 고충 전해 "PPL 음료, 뿌리지 못하고 대접했다"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라디오스타'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라디오스타'의 이태성이 촬영 에피소드를 전했다.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새 주말특별기획 ‘황금정원’의 주역들인 한지혜, 이상우, 오지은, 이태성이 출연하는 '주말 도둑'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이태성은 주로 재벌2세 등 부자 역할을 맡으면서 가지는 고충에 대해 전했다.이날 이태성은 "대부분 기업 오너이기 때문에 PPL이 대부분이다. 따라서 광고적인 대사나 연기가 많다. 연기 톤이 항상 고민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상우는 "얼마 전에도 내가 심각하게 취조해야 하는데 음료수 대접을 받았다"라고 거들었고 이태성은 "이 사람이 내 사무실에 쳐들어왔는데 갑자기 음료수를 뿌렸으면 뿌렸지 건네야 했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