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입사관 구해령' 조재윤, 차은우 잡아들여 "느그 아부지 뭐하시노?"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신입사관 구해령'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신입사관 구해령'의 의금부 도사 조재윤이 왕자 차은우를 잡아들인 후 당황스러움에 빠졌다.

18일 방송된 MBC 새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 연출 강일수, 한현희 / 제작 초록뱀미디어)'에서는 매화의 사인회에서 의금부로 체포된 왕자 이림(차은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림은 의금부 옥사에 억울하게 갇혀 이를 갈았고, 의금부 도사(조재윤)는 "호패를 내 놓아라, 조선시대에 호패가 없는 사람이 어디 있느냐"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림은 고개를 내저으며 "그게 꼭 있어야 하느냐?"라고 물었고 도사는 순간 불안함에 휩싸여 "느그 아버지 뭐하시는 분이시노?"라고 물었다.

그 순간 내관 상보(성지루)가 "내가 매화다"라고 등장해 위기를 모면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