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323억+선수 2명↔네이마르” 바르사, PSG에 메가톤급 제안

박대성 기자 pd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 재영입 시동을 걸었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바르셀로나가 파리 생제르맹에 파격적인 제안을 했다. 선수 2명에 돈을 얹혀 네이마르를 영입하려 한다. 선수 명단도 파리 생제르맹에 넘겼다.

영국 언론 ‘스카이스포츠’는 19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 스왑딜에 포함될 선수 명단을 줬다. 이적료 9000만 파운드(약 1323억원)에 선수 2명을 얹혀 네이마르를 영입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네이마르는 2017년 바르셀로나를 떠나 파리 생제르맹에 입단했다. 하지만 파리 생활은 그리 좋지 않았다. 프랑스와 스페인 언론은 불화설, 이적설로 네이마르를 흔들었다. 중요한 고비에 부상도 네이마르를 힘들게 했다.

올여름 이적 시장에 바르셀로나 복귀를 계획했다. 파리 생제르맹에 이적까지 요청했다. 파리 생제르맹은 합당한 이적료가 온다면 네이마르를 풀어줄 생각이다. 파리 생제르맹이 원하는 금액은 최소 2억 파운드(약 2940억원)다.

바르셀로나는 앙투앙 그리즈만 영입으로 현금이 많지 않다. 필리페 쿠치뉴, 우스망 뎀벨레, 이반 라키티치 등과 현금을 얹혀 네이마르를 영입하려 한다. 하지만 파리 생제르맹은 오직 현금만 원하고 있어 미지수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