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식당3' 안재현, 조규현 도와 피자반죽 도전→기진맥진 "수제비 되겠어"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tvN '강식당3'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강식당3' 안재현이 피자 반죽을 만들며 힘겨워했다. 

19일 방송된 tvN '강식당3'에서는 안재현과 피오가 피자 반죽에 나섰다.

피오와 안재현은 홀로 피자를 담당하며 힘들어하는 조규현을 위해 반죽 치대기에 나섰다. 강식당2에서부터 여러 음식을 만들며 큰 표정 변화가 없었던 안재현이지만, 피자 반죽 앞에서는 달랐다. 지친 표정으로 피자 반죽을 치댄 안재현은 "이러다가 수제비 되겠어"라며 피곤함을 드러냈다.

조규현은 새벽 두 시까지 홀로 피자 반죽을 치댔고, 미리 만들어둔 반죽을 보며 오늘이 첫 날이라는 사실에 허탈하게 웃었다.

한편, 디저트부는 강호동 얼굴과 강식당 이름을 적은 쿠키를 새로 구웠으나 옮기던 중 머리카락 부분이 떨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